칸 라이언즈 로고

뉴스레터 구독
HOME> 뉴스> 뉴스 내용

NEWS칸 라이언즈 소식

2022 칸 라이언즈, 3년 만에 프랑스 칸서 다시 열린다

2021-11-18 13:43:45
칸 라이언즈 페스티벌, 2022년 6월 20일부터 24일까지 프랑스 칸에서 열려
어워드 예심은 디지털로, 최종 심사는 칸에서 모여서 심사
세미나 콘텐츠 접수는 1월에 모집 계획
영 라이언즈 컴피티션은 5월 중 디지털로 열려
한 순간이 모든 것을 바꿀 수 있습니다. ⓒCannes Lions
한 순간이 모든 것을 바꿀 수 있습니다. ⓒCannes Lions

2022년 칸 라이언즈가 3년 만에 프랑스 칸에서 다시 열린다.

18일 칸 라이언즈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2022년 칸 라이언즈 페스티벌은 프랑스 남부도시 칸에서 오는 6월 20일부터 24일까지 열린다.

필립 토마스(Philip Thomas) 라이언즈 회장은 "지난 67년 동안 칸 라이언즈는 글로벌 크리에이티비티 커뮤니티를 한 곳에 모이도록 독려하는 역할을 해왔다"며 "세상이 계속해서 변하고 있는 만큼, 주최자로서 칸 라이언즈의 역할도 변화해야 한다"고 말했다.

그는 "칸 라이언즈를 하이브리드 페스티벌로 만드는 것은 지난 18개월 동안 디지털 환경 속에서 교류 했던 확장된 크리에이티브 공동체가 계속해서 칸 라이언즈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될 것"이라고 전하며 온·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되는 2022 하이브리드 페스티벌에 대한 기대감을 표현했다. 

2022 칸 라이언즈 오프라인 페스티벌은 지난 2019년 6월 이후 3년 만에 다시 재개되는 것이다.

2019년 칸 라이언즈 페스티벌이 열렸던 프랑스 남부도시 칸 전경. ⓒ칸라이언즈코리아
2019년 칸 라이언즈 페스티벌이 열렸던 프랑스 남부도시 칸 전경. ⓒ칸라이언즈코리아

칸 라이언즈는 2020년에 디지털로 콘텐츠를 공유하고 글로벌 크리에이티비티 커뮤니티가 공간과 거리의 제약없이 교류할 수 있는 새로운 마스터 브랜드 라이언즈(LIONS)를 론칭하고 라이언즈 멤버십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. 2020년 3월에 처음 선보인 라이언즈 멤버십 구독자는 전 세계적으로 1만여명에 달한다.

라이언즈 멤버십은 1년동안 유지되며 멤버십만을 위한 전용 크리에이티비티 콘텐츠를 열람하거나 멤버십 전용 교육 프로그램을 수강 할 수 있다. 멤버십은 칸 라이언즈 홈페이지에서 등록할 수 있으며 비용은 249유로(한화 약 33만원)다.   

라이언즈 멤버십. ⓒCannes Lions
라이언즈 멤버십. ⓒCannes Lions

사이먼 쿡(Simon Cook) 라이언즈 매니징 디렉터는 "지속 가능성은 칸 라이언즈 페스티벌의 핵심 가치"라며 "칸 라이언즈는 엄선된 콘텐츠와 커뮤니티 네트워킹 기회, 페스티벌 아젠다 설정을 통해 오늘날 글로벌 비즈니스가 직면하고 있는 가장 시급한 문제들을 해결하는 연례 행사가 될 것"이라고 밝혔다.

칸 라이언즈는 글로벌 크리에이티비티 리더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연구 보고서 '스테이트 오브 크리에이티비티(State of Creativity)' 작업을 이제 막 마무리했다고 전하며 이번 보고서 자료를 토대로 2022년 칸 라이언즈 아젠다를 수립할 계획이라고 전했다.

페스티벌 아젠다가 확정되면 2022년 1월에 칸 라이언즈 세미나 콘텐츠 모집을 시작한다. 

ⓒCannes Lions
ⓒCannes Lions

수지 워커(Susie Walker) 칸 라이언즈 어워드&인사이트 부사장은 2022년 칸 라이언즈 심사위원에 대해 "칸 라이언즈 페스티벌의 칸 복귀 소식은 어워즈 심사위원 또한 칸으로 초청하는 것이 가능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"며 "여전히 예심은 디지털 원격 심사로 진행하되 최종 심사는 칸에서 함께 모여서 토의하고 선정할 수 있게돼 기쁘다"고 말했다.

만 30세 미만의 주니어 크리에이티브가 국가를 대표해 경쟁하는 영 라이언즈 컴피티션(Young Lions Competition)은 2022년에도 디지털로 개최할 예정이다. 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칸 라이언즈 코리아가 주관하는 한국대표 선발대회를 통해 참가할 수 있다.

2022년 칸 라이언즈는 오는 1월 20일부터 출품 등록 접수와 페스티벌 참가 신청 접수를 동시에 시작한다.

은현주 기자
뉴스 목록